땅끝마을 해남 미황사

본문 바로가기
달마산

땅끝마을 해남 미황사


달마산에 관한 기록은 고려때부터 나온다.


[동국여지승람]에는 남송 사람들이 달마산을 다녀갔다는 기록이 남아있다. 이런 기록도 있다.
도솔암 북쪽에는 서굴(西窟)이 있는데 신라 때 의조화상이 그곳에 살면서 낙일관을 수리하던 곳이다. 서쪽 골짜기에는 미황사와 통교사가 있다. 지원 신사년 겨울에 남송의 큰배가 표류해 와 이산 동쪽에 정박했을 때 한 고관이 산을 가리키며 주민에게 묻기를
‘내가 듣기에 이 나라에 달마산이 있다던데 이 산이 그 산이가. 우리나라에서는 이름만 듣고 멀리서 공경할 뿐이었는데 그대들은 이곳에서 성장했으니 부럽고 부럽다.' 고 하며 그림을 그려갔다고 한다.

미황사를 품은 산이 왜 달마산인지 그 이유는 분명치 않으나 달마대사의 이름에서 연유한 것만은 사실인 듯하다. 해발 489미터인 달마산은 소백산맥이 한반도 서남쪽의 해남 두륜산을 거쳐 최남단 땅끝을 향해 뻗어 내려가다 남해에 이르기 전에 솟은 바위산이다.
해남군 송지면과 북평면에 걸쳐 있는 이 산은 암릉이 기묘한 모습이 길게 다도해를 향해 펼쳐져 있어 한폭의 그림같은 산이다. 달마산 정상에서 바라보는 남도의 풍경은 가히 장관이다.
북쪽으로는 남도의 명산 두륜산(701M)이 위풍당당한 자태로 서있고, 동쪽으로는 그 옛날 바다의 영웅 장보고의 행상왕국이었던 완도섬이 보인다. 남쪽으로는 달마산 바위 암릉이 도솔봉(421m)을 지나 멀리 땅끝까지 내달리고, 서쪽 해남반도 해안 너머로 우리나라에서 세 번째로 큰 섬 진도가 육지처럼 버티고 서있는 모습이 눈에 들어온다.
달마산에는 조선시대 축조한 봉화대와 금빛이 나는 큰 금샘, 작은 금샘이 있다.
이밖에도 도솔암과 몇몇의 암자터를 더 만날 수 있다.

주소 : 전남 해남군 송지면 미황사길 164 (59061)
전화번호 : 061)533-3521 팩스 : 0303)3130-3521
이메일 : dalmaom@hanmail.net
사업자등록번호 : 415-82-06667
통신판매번호 : 2013-전남해남-00001

© 2020 대한불교조계종 미황사 ALL RIGHT RESERVED